여행일 : 2008년 1월 26일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. 만도네 식당. 운치있어보이는 처마.^^ 사실은 빨래랑 그림자가 더 운치있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#. 2. 만도네 식당에서 독특한 닭도리탕을 먹고 난뒤 룩소르 시내를 거닐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#3. 카이로보다 더 깨끗한 거리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#4. 계속 발전하는 동네라서 한창 건축중인 집들도 많고 거리도 정비중이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5. 과일가게. 이집트의 과일가게가 너무 좋은것은 1KG을 살때 좀 넘어도 그냥 준다는것이다.
     시리아는 용량이 초과하면 어떻해서든 빼거나 작은걸로 바꿔주려고 하는데...
     인심좋은 이집트... 알럽... 이집트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#6. 룩소르와 아스완에는 이런 마차들이 많이 다닌다. 외국인들 타고 있길래.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7. 풀라와 나도 흥정해서 마차를 탔다. 1시간에 4P. 근데 나중에 마부가 말한테 팁을 달라
     땡깡 부려서 그냥 팁 1P 더 줬다. 주기 싫었지만... 근데 더 받고도 이놈이 짜증냈음.
     넘 쪼금줬나... -_-;;;; 한시간에 1,000원 버는게 많은게 아닌가? 이집트 환율로...-,-
     나는야 최고의 흥정꾼... 흥정 다 해놓고 사지도 않는 개념없는 녀자. -_-;;;; ㅋㅋㅋㅋㅋㅋ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8. 당신이 처음에 약속 했잖아. 4P간다고..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9. 근데 왜 더 달래니? 이놈아... ㅋㅋ 어린놈이 누나한테 찝쩍대기나 하고... ㅋㅋㅋㅋㅋ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0. 이집트 룩소르에 클럽 메드가 있다니 놀랐다. 설마 짝퉁은 아니겠지?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1. 이 놈이 안달리고 말을 세우더니 막 말을 시키는거다. 아랍인들의 습성... 찝쩍대기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2. 우리 결혼했다 거짓말 하고 또 달리게 했다. 달리면서 본 소방서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3. 이게 웬걸? 룩소르에 해비타트도 있네?? *_*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4. 맥도날드 있는건 당연한거고... ㅋㅋ
       근데 여기서 먹은 햄버거에 야채는 하나도 없고 고기에 빵만 있었다. 소스도 없는체로...
       일행이 가서 야채가 없다고 컴플레인했더니.... 오늘은 야채가 떨어졌다고...
       그게 다였다. ㅋㅋㅋ 미안하단 말도 없고... 아- 웃겨... ㅋ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5. 카이로로 돌아가는 2등 기차칸에서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6. 지난 밤 11시 30분 기차를 타고 아침에 카이로 도착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7. 항상 이런식. 어쪄다 여자 둘이랑 남자 셋이랑 택시 한대에 다 타게됐다.ㅋㅋ
      앞자리 앉은 오마르 뒤에 나미르가 숨어있다.^^;;;
      이집트 택시를 타본 분들은 아시겠지만... 이집트 택시가 대부분 우리나라 차 프라이드
      정도의 크기거든요. 거기에 배낭까지 하나씩 들고 탔으니 얼마나 좁겠어요... ㅋ

      우리들의 행복한 단체여행이 끝났다. ㅠ_ㅠ 그래도 즐거운 추억이 새록새록...

- 2008년 1월 26일~27일 이집트 룩소르→카이로 -
Posted by 아트ⓛⓞⓜⓞ

[LOMO] 이집트 룩소르 역

 | EGYPT
2008.05.03 14:52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여행일 : 2008년 1월 24일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1. 아스완에서 룩소르로 가는 기차안에서 우리들의 배낭.
     여행의 설레임이 느껴지는 사진이다... 나만 그런가? ㅋ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#2. 그 어느 역보다 깨끗하고 멋진 외관을 가진 룩소르역.
     여기서 한국인으로 보이는 동양인은 만도를 만날수 있다. 확률 90% 이상.
     처음에 만도를 만나면 어설픈 한국어로 말거는 이집션을 보고 비호감을 느낄수 있다.
     난 만도의 정체를 모르고 누가 막 "만두에요~" 하는데... 만도를 만두로 듣고는...
     만두가 뭐어!!! 만두 판다고?? 하면서....-_-;;;;; 부끄럽다....-,-
     근데 만두가 해준 한국요리에 정말 반했다!!!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#3. 룩소르 역 앞에 있던 신호등. 저 숫자는 초를 나타내는 것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#4. 이건 파란 신호등. 그런데 미처 확인하지 못한것이 저 신호가 자동차 입장에서 본 신호인지,
보행자 입장에서 본 신호인지...-_-;;;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#5. 파란 보행신호등 & 룩소르 역앞의 이집션 가족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#6. 빨간 보행신호등
     그러나 거리에 차들이 무질서하게 있는것은 변함이 없다... ㅋ

- 2008년 1월 24일 이집트 룩소르 -
Posted by 아트ⓛⓞⓜⓞ